post

[KTV LIVE] 북측의 조의문, 조화 전달 관련 청와대 브리핑